기겁하는 낙서공간

eye2eye.egloos.com

포토로그




리얼 (2017) / 이사랑 단평

출처: 다음 영화

카지노 시에스타를 개장한 장태영(김수현)이 자금 문제로 중국계 폭력단 두목 조원근(성동일)에게 권리를 뺏길 위기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부자 장태영(김수현)이 접근해 동업을 제의한다. 돈이 급한 장태영은 다른 장태영의 합작에 동의하지만, 이상한 분위기에 자신과 비슷한 점이 많은 상대에게 거부감을 느낀다.

줄거리가 있기는 한데 거의 의미가 없이 화려하고 자극적인 장면이 파편처럼 이어지는 기괴한 영화. 어떨 때는 데이빗 린치 영화 같다가 이야기는 한심하고, 대규모 자본과 스타를 기용했지만 맥락을 알 수 없이 소모하는 희대의 괴작이다. 너무나 이상하고 구려서 씹기 보다는 컬트팬이 생기는 [클레멘타인]의 뒤를 이을 유력한 영화. 영화 자체가 약 빨고 사실 구분 못하는 주인공에 대한 이야기인데, 관객도 영화를 보고 나면 환각에 시달린다는 점에서 목표에 충실하다 하겠다. 영화라기 보다는 합성마약 같은 존재.

주연이자 압도적인 비중을 갖춘 김수현의 분전이 더욱 이상하다. 섹스어필로 소모했지만 최진리의 존재감이 훌륭하고, 기괴하고 밑도 끝도 없는 등장인물을 그럴 듯 하게 연기한 이성민과 성동일의 내공이 돋보인다. 단지 그 뿐. 평가하기에 인간의 의식이란 너무 미약한 영화.


덧글

댓글 입력 영역